위험 높은 '다중이용시설' 안전하게 이용하려면?
위험 높은 '다중이용시설' 안전하게 이용하려면?
  • 안현선 기자
  • 승인 2019.12.02 13:37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안전대처를 위한 도움자료 ⓒ 행안부
▲ 안전대처를 위한 도움자료 ⓒ 행안부

행정안전부는 다중이용시설 이용자를 위한 안전교육을 지원하기 위해 시설별 특성을 반영한 '안전교육 표준 가이드북을 제작(http://Www.mois.go.kr)보급한다고 2일 밝혔다.

2017년 신설된 국민 안전교육 진흥 기본법은 공연장, 체육시설, 영화상영관 등의 다중이용시설 관리자는 이용자를 대상으로 안전교육을 실시하도록 의무화하고 있다.

이번에 보급되는 표준 가이드북은 시설별 여건과 특징을 반영해 구체적인 교육내용을 제공한다. 시설관리자가 안전교육을 효율적으로 실시하는데 도움을 주고자 제작됐다.

가이드북은 시설별 안전교육에 대한 내용·시기·방법 등을 제시하고 시설관리자가 교육현황을 관리할 수 있도록 교육항목별 현황 점검표를 제공한다.

다양한 사고사례와 안전장비·시설의 종류와 사용법, 재난유형별 행동요령 등을 시설 특성에 따라 안내한다.

시설별 피난안내도 위치 표시, 완강기·소화기·자동심장충격기 사용방법 등 안전사고 발생 시 대처를 위한 도움자료도 수록했다.

행안부는 가이드북의 활용도를 높이기 위해 관계 중앙부처와 지자체, 시설별 연합회 등에는 책자로 배포할 예정이다.

국민안전교육포털(www.kasem.safekorea.go.kr)과 국민재난안전포털(www. safekorea.go.kr), 행정안전부(www.mois.go.kr) 홈페이지에서도 누구나 내려받아 사용할 수 있다.

조상명 행안부 생활안전정책관은 "다중이용시설에서는 사소한 사고도 큰 피해로 이어질 수 있으므로 이용자에 대한 안전교육이 매우 중요하다"며 "이번 가이드북이 재난‧안전사고 예방과 대응에 실질적인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