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수부, 불법조업 중국어선 3척 나포
해수부, 불법조업 중국어선 3척 나포
  • 안현선 기자
  • 승인 2019.11.18 15:44
  • 댓글 2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서해어업관리단이 불법조업 중국어선을 나포했다. ⓒ 해수부
▲ 서해어업관리단이 불법조업 중국어선을 나포했다. ⓒ 해수부

해양수산부 서해어업관리단은 지난 16일부터 17일까지 2일 동안 격렬비열도 서방과 가거도 서방 우리 배타적경제수역에서 불법조업 중이던 중국 자망어선 3척을 나포했다고 18일 밝혔다.

이번에 나포된 중국 자망어선들은 서해상에 조기 어장이 형성되면서 그물코 기준 규격 50㎜이하보다 작은 40㎜의 촘촘한 자망그물을 사용했다. 

아울러 조업일지를 부실기재하고 선원명단을 소지하지 않는 등 입어절차규칙을 위반한 혐의로 나포됐다.

김학기 서해어업관리단장은 "최근 서해에 성어기를 맞은 조기 어장이 형성되면서 중국 자망어선의 불법조업이 성행하고 있다"며 "우리 수역에서의 중국어선 불법조업을 차단하기 위해 어업지도선을 모두 동원해 강력히 대응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서해어업관리단은 올해 들어 무허가어선 2척을 포함해 불법조업 중국어선 39척을 나포해 담보금 24억여원을 징수한 바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삼다도 2019-11-19 09:46:42
중국하고 교류가 앞으로는 한국을 우습게 보지않을까 한다

제노비아 2019-11-18 18:24:15
단단히혼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