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풍 '미탁' 특별재난지역 전파사용료 6개월간 감면
태풍 '미탁' 특별재난지역 전파사용료 6개월간 감면
  • 안현선 기자
  • 승인 2019.10.14 14:28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경북 영덕군 병곡면 도로가 태풍 '미탁' 피해를 받아 파손됐다. ⓒ 세이프타임즈 DB
▲ 경북 영덕군 병곡면 도로가 태풍 '미탁' 피해를 받아 파손됐다. ⓒ 세이프타임즈 DB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18호 태풍 '미탁'으로 인해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된 강원 삼척시, 경북 울진군, 영덕군에 개설돼 있는 무선국의 전파사용료를 피해복구지원의 일환으로 6개월 동안 전액 감면한다.

전파사용료 감면혜택을 받게 되는 무선국의 시설자는 1058명으로 감면 예상금액은 2002만6700원이다.

과기정통부는 올 4분기부터 2020년도 1분기 고지분에 감면액이 반영된다는 안내문을 10월중에 발송할 예정이다. 감면대상자는 별도의 신청 없이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자세한 사항은 '전파이용CS센터'(☎080-700-0074)와 10개 지역 관할 전파관리소에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