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 임명
문 대통령,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 임명
  • 서경원 기자
  • 승인 2019.09.09 13:17
  • 댓글 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조국 법무장관(왼쪽에서 두 번째) ⓒ 청와대
▲ 조국 법무장관(왼쪽에서 두 번째) ⓒ 청와대

문재인 대통령이 9일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를 임명했다. 지난달 9일 개각에서 지명한 지 한 달 만이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 조 후보자에 대한 임명안을 재가했다고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이 춘추관 브리핑을 통해 발표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2시 청와대에서 조 장관에게 임명장을 주면서 임명 배경을 설명하고 국민에게 이해를 구하는 내용의 '대국민 메시지'를 발표할 예정이다.

고 대변인은 "오늘 0시부터 임기가 시작됐다"며 "강경화 외교부 장관 임명 때도 그날 임명되면 소급돼 0시부터 개시된 것으로 안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조 후보자와 최기영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 후보자, 이정옥 여성가족부 장관 후보자, 한상혁 방송통신위원장 후보자, 조성욱 공정거래위원장 후보자, 은성수 금융위원장 후보자에 대한 임명도 재가했다.

이에 따라 조 장관은 10일 열리는 국무회의에 처음으로 참석하게 된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이들 후보자에게 임명장을 수여할 예정이다. 임명장 수여식은 생중계로 진행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용만이 2019-09-09 14:36:28
잘 판단했습니다
임명되신 분들 책임 완수 하시길 바랍니다
국가를 위하여 멀리 내다보기 바바랍니다

제노비아 2019-09-09 14:16:26
맘고생많은셨습니다
고맙습니다
국민이먼저다

법따로 2019-09-09 13:34:48
결국 패착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