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외계층 안전 위해 의용소방대가 달립니다"
"소외계층 안전 위해 의용소방대가 달립니다"
  • 남철우 기자
  • 승인 2019.08.21 12:02
  • 댓글 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서부소방서 정학길 대장 폭염에 '구슬땀'
▲ 정학길 대전서부소방서 의용소방대장이 2019년 직무역량 강화 및 대원 화합을 위한 워크숍을 진행하고 있다. ⓒ 대전서부소방서
▲ 정학길 대전서부소방서 의용소방대장이 2019년 직무역량 강화 및 대원 화합을 위한 워크숍을 진행하고 있다. ⓒ 대전서부소방서
▲ 정학길 대전서부소방서 의용소방대장이 19일 서구 태평교 밑 쉼터에서 소화기 교육을 하고 있다. ⓒ 대전서부소방서
▲ 정학길 대전서부소방서 의용소방대장이 19일 서구 태평교 밑 쉼터에서 소화기 교육을 하고 있다. ⓒ 대전서부소방서
▲ 정학길 대전서부소방서 의용소방대장이 19일 서구 태평교 밑 쉼터에서 심폐소생술 교육을 진행하고 있다. ⓒ 대전서부소방서
▲ 정학길 대전서부소방서 의용소방대장이 19일 서구 태평교 밑 쉼터에서 심폐소생술 교육을 진행하고 있다. ⓒ 대전서부소방서
▲ 대전서부소방서 의용소방대장이 19일 서구 태평교 밑 쉼터에서 심폐소생술 등의 교육을 마친 뒤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 대전서부소방서
▲ 대전서부소방서 의용소방대장이 19일 서구 태평교 밑 쉼터에서 심폐소생술 등의 교육을 마친 뒤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 대전서부소방서

폭염 속에 대원들과 노인정과 소외계층을 방문해 소방안전 교육을 하는 리더가 있다.

대전서부소방서 의용소방대장 정학길(60)씨. 그는 '찾아가는 의용소방대'라는 목표를 설정하고 매월 대원들과 노인정과 지역 소외계층을 방문한다. 심폐소생술과 소화기 사용법 등 우리의 생명을 지키는 소중한 교육을 실천하고 있다.

몸이 불편해 교육장을 방문하지 못하는 어르신, 장애인들에게 심폐소생술 교육 등을 통해 한 생명을 구할 수 있다는 신념을 전파하고 있다.

'찾아가는 의용소방대'를 결성한 정 대장은 올해만 6회에 200여명을 교육했다.

정 대장은 19일 오후 2시 남성의용소방대 6명과 서구 태평교 쉼터를 방문했다. 40명의 어르신·장애인에게 소화기 사용법과 심폐소생술 교육을 했다. 

정 대장은 "교육 시간에 시민들에게 환호의 박수를 받아서 신나는 교육이 됐다"고 말했다.

평소에 어려운 이웃을 찾아 쌀을 기증하는 등 사랑을 실천하는 정 대장은 소외된 계층을 방문해 소화기 사용법, 심폐소생술, 교통안전 등 생활안전교육에 힘쓰고 있다.

그는 "열정적으로 배우는 어르신들에게 감명을 받아 퇴임 후에도 지속적으로 봉사활동을 하겠다"고 말했다.

대전시 연합의용소방대 회장을 겸직하고 있는 정 대장은 소방활동지원, 대시민안전교육과 지역봉사활동에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 

찾아가는 생활안전강사, 119시민수상구조대 활동 등 폭염 속에서도 시민의 안전교육을 위해 오늘도 달리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8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구름둥둥 2019-08-22 17:50:15
의소대 할 일 많아요
혜택도 있어요
관심 갖길~

박은경 2019-08-22 09:59:34
찾아가는 의용소방대의 훈련은 소외계층에게도움이 될것입니다.

정이신 2019-08-22 09:28:57
꼭 필요한 분들이니 지속적인 교육이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제노비아 2019-08-22 07:36:44
우리곁에 꼭 필요하신분들입니다

라벤더 2019-08-22 07:34:55
함께하는사회 ..
감사한 일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