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림항공본부 "밤나무 항공방제 12년 동안 무(無)사고"
산림항공본부 "밤나무 항공방제 12년 동안 무(無)사고"
  • 전만기 기자
  • 승인 2019.08.06 18:55
  • 댓글 1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산림청 산림항공본부 관계자들이 밤나무 항공방제 12년 무사고 달성 기념으로 사진촬영을 하고 있다. ⓒ 산림청
▲ 산림청 산림항공본부 관계자들이 밤나무 항공방제 12년 무사고 달성 기념으로 사진촬영을 하고 있다. ⓒ 산림청

산림청이 지난달 16일부터 6일까지 산림항공본부가 시·군 25곳에서 한 밤나무 항공방제를 단 한건의 안전사고 없이 성공적으로 완료했다고 6일 밝혔다.

올해 밤나무 항공방제 면적은 19664.7㏊로 대형 5대, 소형 9대 등 산림헬기 14대를 투입해 운영됐다. 지역별 방제면적은 △세종 160㏊  △충남 5886.2㏊ △충북 626.9㏊ △전남 4007.6㏊ △경남 8984㏊ 등이다.

본부는 올해부터 농약허용물질목록관리제도(PLS)를 따라 항공방제 때 비산이 타 지역으로 가지 않도록 전자방제도면, 완충지대 등을 활용했다.

이른 시기 발생한 5호 태풍과 폭염 등 속에서도 지역주민과 시·도지자체, 산림청 공무원의 협력으로 2019년 밤나무 항공방제를 무사고로 마무리했다

김용관 산림항공본부장은 "승무원과 각 지자체 담당자들이 안전사항을 준수한 결과, 항공방제 무사고 12년을 달성할 수 있었다"며 "농가 소득향상에 실질적인 도움을 위해 산림병해충 항공방제 등을 적극 지원하고, 무사고 안전운항을 이어 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Ksy02 2019-08-07 10:40:51
무사고축하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