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강시민공원 위생점검… 7곳 위반제품 판매
한강시민공원 위생점검… 7곳 위반제품 판매
  • 곽지연 기자
  • 승인 2019.07.16 14:51
  • 댓글 3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위생점검에서 적발된 유통기한 경과 제품 ⓒ 서울시
▲ 위생점검에서 적발된 유통기한 경과 제품 ⓒ 서울시

서울시는 여름철을 맞아 지난 10일 한강시민공원의 수영장, 물놀이장 휴게음식점 7곳에 대한 위생점검을 실시했다고 16일 밝혔다.

시는 위반제품 4건을 적발해 전량 폐기하고 위반업체 7곳에 대해 행정처분을 의뢰했다.

시는 무신고 영업행위 4건(잠실·잠원 수영장, 난지·양화 물놀이장), 유통기한 경과 제품 판매 2건(뚝섬·광나루 수영장), 무표시 제품 판매 2건(여의도 수영장) 등 8건을 적발했다.

시는 유통기한 경과나 무표시 제품으로 적발된 위반제품 4종(햄버거, 원두커피, 쿠키, 아이스믹스)을 전량 압류해 폐기처분했다.

이번 점검에서 위반사항이 적발된 업체는 관련법령에 따라 행정처분을 실시한다. 한강사업본부, 관할구청과 협력해 수영장과 물놀이장 내 위생관리 점검도 강화한다.

나백주 시민건강국장은 "여름철 가족 단위 이용이 급증하고 있다"며 "영업장소에 대한 위생점검을 강화하고 모니터링 결과를 공개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단속반 2019-07-16 20:02:46
어디 그뿐이랴

라벤더 2019-07-16 19:13:34
적발당해서 벌금 왕창 때려먹어야 정신차리려나 ㅠㅠ

kksy09 2019-07-16 16:03:22
식중독 사고나야 정신차리나 돈에만 눈이빨게지게 위생에 철저하라 여름 음식은 금방 변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