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비자연맹·YWCA 등 '식의약 안전정책' 간담회
소비자연맹·YWCA 등 '식의약 안전정책' 간담회
  • 김희리 기자
  • 승인 2019.06.13 10:14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백남이 소통협력과 사무관이 13일 식약처와 소비자단체 12곳이 참석하는 간담회를 소개하고 있다. ⓒ 식약처
▲ 백남이 소통협력과 사무관이 13일 식약처와 소비자단체 12곳이 참석하는 간담회를 소개하고 있다. ⓒ 식약처

식품의약품안전처와 YMCA, 소비자연맹 등 단체 12곳은 13일 서울 로얄호텔에서 간담회를 갖는다.

식약처는 식·의약 안전정책을 설명하고 소비자단체의 의견을 수렴할 계획이다.

올해 상반기 식·의약 업무 실적과 하반기 계획을 설명한다. 주요정책은 소비자 단체와 논의해 의견을 반영한다.

이의경 식약처장을 비롯해 주경순 한국소비자단체협의회 회장, 김천주 한국여성소비자연합 회장 등이 참석한다.

한국소비자연맹, 한국YMCA전국연맹, 논색소비자연대전국협의회 등 소비자단체 12곳에서 대표들이 모인다.

이의경 식약처장은 "과학적 사실만 전달하는 일방적 소통보다 국민 의견을 반영해 식·의약안전을 지켜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계당국은 2019-06-13 11:51:34
식의약청 관계당국은 여론 수렴만 하지말고 확실한 검사와 현장 감독 제대로 하여라 탁상 행정 하지말고 특히 여름철 음식 의야품 부작용 모든것이 중요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