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방청, 반려동물 심폐소생술 교육 영상 제작
소방청, 반려동물 심폐소생술 교육 영상 제작
  • 서경원 기자
  • 승인 2019.06.06 16:17
  • 댓글 1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반려동물이 동물병원에서 진료를 받고 있다. ⓒ 세이프타임즈 DB
▲ 반려동물이 동물병원에서 진료를 받고 있다. ⓒ 세이프타임즈 DB

소방청은 위급한 상황에 처한 반려동물에게 심폐소생술 등 응급처치를 하는 방법을 담은 교육 영상을 제작해 보급한다고 6일 밝혔다.

반려동물 응급처치 영상은 8분 길이로 소방공무원과 현직 수의사가 실습 모형을 가지고 응급처치법을 시연하는 내용으로 구성됐다.

개와 고양이 등 반려동물을 상대로 심폐소생술을 하는 방법, 목에 음식 등이 걸려 기도가 막혔을 때 이물질을 빼내기 위한 하임리히법, 화상·골절상·발작·경련 등이 발생했을 때 응급처치 요령을 쉽게 따라 할 수 있도록 단계별로 동작을 보여주고 자막으로도 설명한다.

반려동물 응급처치 영상은 7일부터 소방청 유튜브와 블로그 등을 통해 볼 수 있다.

소방청은 이 영상을 장애인을 위해 수화통역이 포함된 버전으로도 제작해 배포하고, 시민들이 더 쉽게 접근할 수 있도록 콩트를 곁들인 영상도 추가로 제작해 이달 중 보급할 계획이다.

조선호 소방청 대변인은 "응급처치법의 원리 자체는 동일하지만 개나 고양이를 키운다면 반려동물을 위한 응급처치법을 따로 배워둘 필요가 있다"며 "또한 이번 기회에 사람에 대한 응급처치법도 함께 익혀두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4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박은경 2019-06-07 13:43:48
반려동물도 가족이니 응급처지 영상을 통해 알아 놓는다면 도움이 될것입니다.

122hm122 2019-06-07 13:40:08
고맙습니다~^^

이히자인 2019-06-07 13:12:16
꼭 보고 필요시 쓸 수 있도록 하겠습니다.

NK 2019-06-07 11:14:07
반려동물 목숨도 소중하죠

윌리엄스 2019-06-07 10:36:30
반려동물 키우는 자격을 신설하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