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월 8일 운세] 43년생, 가는 곳마다 길운이 따른다
[5월 8일 운세] 43년생, 가는 곳마다 길운이 따른다
  • 김동완 논설위원·철학박사
  • 승인 2019.05.08 00:00
  • 댓글 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김동완 논설위원ㆍ철학박사
▲ 김동완 논설위원ㆍ철학박사

■ 김동완 논설위원 △동국대 동양철학박사 △동국대 평생교육원 겸임교수 △대통령소속 국민대통합위원회자문위원 △한국청소년재단 운영이사 △청년미래네트워크 상임이사 △윤이상평화재단 이사 △한국불교 태고종 대외협력위원장 △행복을 나누는 사람들 대표 △한국민족문화연구원 이사장 △한국역학학회 회장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선도 2019-05-08 11:14:17
꼭 그래야 합니다.

이봉우A 2019-05-08 08:33:42
어버이날! 좋은 기회가 생긴다네요^^

kksy09 2019-05-08 08:23:17
오늘의운세는 마음이 불안하니 안정을 취하라내요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