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주시 비상벨 설치 효과 있네 "70대 생명 구했다"
진주시 비상벨 설치 효과 있네 "70대 생명 구했다"
  • 김도수 기자
  • 승인 2019.05.07 14:14
  • 댓글 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경남 진주시 한 지주대에 설치한 비상벨 . ⓒ 세이프타임즈 DB
▲ 경남 진주시 한 지주대에 설치한 비상벨 . ⓒ 세이프타임즈 DB

아파트 방화 살인 참사를 겪은 진주시에서 시민 안전망 확보를 위해 설치한 비상벨이 시민 목숨을 구했다.

7일 진주시에 따르면 지난 1일 오후 6시 42분쯤 상봉동 한 어린이공원에서 A(72)씨가 바닥에 쓰러져 있는 것을 지나가던 시민 B(64)씨가 발견했다. 이곳에 설치한 비상벨을 호출, A씨의 생명을 구했다.

B씨는 비상벨을 누르며 "할아버지 한 분이 쓰러져 있다"고 신고했다. 신고를 접수한 도시관제센터 모니터요원은 상주하던 경찰관과 협의해 112와 119구조대 출동을 요청했다.

B씨와 모니터 요원이 1대1 영상통화 후 5분만에 119구조대가 현장에 도착했다. 평소 앓던 지병으로 정신을 잃은 A씨는 구조대에 의해  응급조치에 들어갔고 의식을 회복했다.

A씨 구조는 시가 지난 1일부터 비상벨 시스템을 도입, 운영에 들어간 후 시민 목숨을 구한 첫 사례다.

시는 우범지역이나 위법행위 다발지역 등 시민안전이 우려되는 59곳에 비상벨을 설치했다. 이 벨을 누르면 시 도시관제센터 관제요원과 1대1로 즉시 영상통화가 가능하다.

시 관계자는 "시민 목숨이 위험할 수 있는 상황에서 비상벨 효과를 톡톡히 봤다"며 "807곳 CCTV 지주대에 방송기반 비상벨을 계속 설치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영우 2019-05-08 13:09:26
생명벨입니다.

비상벨 2019-05-08 08:15:45
어린이들이 장난치지 않도록 교육이 ㅂ길요하겠네요

산책 2019-05-07 23:01:50
비상벨인줄도 모를 경우 가 있겠는데
기사보고 알았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