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방청이 초고층 빌딩 조사해보니 "50% 불량"
소방청이 초고층 빌딩 조사해보니 "50% 불량"
  • 김희리 기자
  • 승인 2019.03.13 16:39
  • 댓글 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일부터 49곳 초고층 건물 화재특별조사 착수
▲ 국내 최고층 기록을 가지고 있는 서울 송파구 롯데월드타워. ⓒ 오건호 기자
▲ 국내 최고층 기록을 가지고 있는 서울 송파구 롯데월드타워. ⓒ 오건호 기자

소방청은 오는 20일부터 25일간 중앙특별합동조사단이 전국 초고층빌딩 49곳에 대한 화재특별조사에 착수한다고 13일 밝혔다.

초고층건축물은 50층 이상이거나 높이가 200m 이상인 경우에 해당한다. 서울 송파구 롯데월드타워는 123층에 높이가 555m로 국내 건축물 가운데 최고 높다.

소방청은 이번 조사로 제천 스포츠센터 화재와 밀양 세종병원 화재 같은 대형 화재를 방지한다는 방침이다.

초고층건물은 평소 도시의 경제를 담당하는 명소이지만 관광객이 많은 만큼 화재가 발생할 경우 피해도 클 것으로 예상돼 사전 안전조사가 필요하다.

1·2단계 안전조사는 두 달여 간에 걸쳐 시행됐으며 이번 조사는 3단계다. 건축, 소방, 전기, 가스, 위험물, 재난 등의 분야에서 활동하는 300명의 조사단이 소방시설과 피난시설을 중점으로 점검한다. 시설물의 안전관리 상태, 소방서와의 거리, 소방관 대응활동 등의 항목이 조사대상이다.

소방청은 조사후 중대한 위법사항이 발견되면 과태료를 부과하고 경미할 경우 자문단 컨설팅을 받아 시설개선을 요구키로 했다.

앞서 시행된 조사에는 불량 건축물이 50%를 차지한 것으로 조사됐다.

소방청은 세단계에 걸쳐 조사된 자료를 기반으로 안전 개선 방안을 마련하고 화재안전데이터베이스를 2020년까지 구축해 국민들에게 제공할 계획이다.

이윤근 소방청 화재예방과장은 "초고층건축물 화재특별조사는 화재안전대책 마련을 위한 기초자료로 활용되는 만큼 꼼꼼히 요인을 찾아내고 시정조치 할 것"이라며 "시설 관계자는 소방청 조사에 적극 협조해 달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6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구공탄 2019-03-15 10:15:35
초고층은 화약고 같은 구조 늘 화재 안전에 대비해야

바람 2019-03-14 11:40:51
대형 대기업이 더 초기에 문제 기초가허약 문제야기?

122hm122 2019-03-14 10:59:21
타워링의 소재가 된 대연각 화재와 같은 참사가 반복되면 안됩니다.

삼다도 2019-03-14 09:08:00
초고층일수록 소방안전에 최우선을 두고 건물 준공을 주어야한다

윌리엄스 2019-03-14 07:35:51
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세계 최고의 안전 대책이 확립되기를 바래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