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승조 충남지사 "현대제철, 미세먼지 저감대책 동참"
양승조 충남지사 "현대제철, 미세먼지 저감대책 동참"
  • 오선이 기자
  • 승인 2019.03.12 21:24
  • 댓글 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양승조 충남지사 ⓒ 충남도
▲ 양승조 충남지사 ⓒ 충남도

충남도는 12일 현대제철 당진공장에 미세먼지 저감 대책 마련에 동참할 것을 요청했다.

양승조 충남지사와 문경주 기후환경국장, 홍재표·김득응 충남도의원은 이날 대기오염물질 배출 주요 사업장인 현대제철 당진공장을 찾아 미세먼지 저감 대책을 논의했다.

양 지사는 이 자리에서 "도내 미세먼지 오염원을 분석한 결과 국외를 제외한 국내 요인으로는 에너지 산업 연소, 제조업 연소, 생산 공정 등 산업체 배출량이 차지하는 비중이 67.4%로 가장 높았다"며 "이에 따라 산업체 배출 미세먼지를 줄이기 위한 맞춤형 대책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다양한 계층이 참여하는 '미세먼지 걱정 없는 더 행복한 충남위원회'를 꾸려 미세먼지 저감 대책을 발굴할 것"이라며 "도의 민관 거버넌스에 현대제철도 적극 참여해 달라"고 당부했다.

양 지사는 이와 함께 지난달 발생한 근로자 사망사고와 관련, 사고 현장을 찾아 사후 대책을 논의하고 도 차원의 산업재해 예방 대책을 마련하겠다고 약속했다.

앞서 현대제철은 대기오염물질을 2025년까지 2015년 배출량의 60%를 감축하겠다는 협약을 도와 체결하고 소결로 방지시설 개선작업을 진행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구공상종 2019-03-15 10:26:30
충남에는 호력발전소도 제철소도 많으니 보다 안전의식에

용만이 2019-03-13 09:38:18
미세먼지 저감을위하여 지사님께서 동참 당연히 하셔야죠

제노비아 2019-03-13 09:31:03
오늘만큼만 파란하늘이면 좋것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