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림청, 민가·사찰 임도시설 732곳 안전 점검
산림청, 민가·사찰 임도시설 732곳 안전 점검
  • 전만기 기자
  • 승인 2019.03.12 09: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산림청 관계자들이 민가와 인접한 임도 주변을 점검하고 있다. ⓒ 산림청
▲ 산림청 관계자들이 민가와 인접한 임도 주변을 점검하고 있다. ⓒ 산림청

산림청은 해빙기를 맞아 오는 12일부터 다음달 19일까지 민가·사찰 임도시설지 732곳을 점검한다고 11일 밝혔다.

합동 점검팀은 학계·전문가·공무원으로 구성된다. 점검팀은 민가 인근의 임도시설물과 건축물 등의 손상, 균열, 위험여부 등을 정밀진단한다.

산림청은 점검 결과에 따라 피해가 우려되고 보강·보수가 필요한 지역에 즉시 후속조치 할 계획이다.

이종수 목재산업과장은 "산림청은 안전한 임도를 위해 2015년부터 위험요소를 사전에 점검하고 있다"며 "위험해 보이는 임도는 해당 지자체 산림부서나 지방산림청에 즉시 신고해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