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세먼지 '필수품' 공기청정기·마스크 안전성 조사
미세먼지 '필수품' 공기청정기·마스크 안전성 조사
  • 신승혜 기자
  • 승인 2019.03.10 11:24
  • 댓글 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공기청정기
▲ 공기청정기

정부가 고농도 미세먼지로 필수 제품이 된 공기청정기와 마스크의 안전성과 성능 검증에 나선다.

산업통상자원부 국가기술표준원은 한국공기청정협회와 최근 미세먼지 때문에 수요가 급증한 공기청정기 100개와 마스크류 50개 제품의 안전성과 성능을 조사한다고 10일 밝혔다.

공기청정기는 감전보호 성능과 누설전류 위험 등 안전성은 물론 제품의 청정화 능력, 유해가스 제거 능력, 오존 발생률 등 성능을 조사한다.

마스크는 가정·아동·유아용 섬유제품의 안전기준에 따라 마스크에 폼알데하이드, 아릴아민 등 유해 화학물질이 들어있는지 확인한다.

국표원 관계자는 "5월까지 제품의 시험분석을 완료할 계획"이라며 "조사 결과 위해성이 확인된 제품은 제품안전기본법에 따라 리콜 명령을 내리고 판매차단 조치와 언론 공표를 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구공상종 2019-03-11 17:18:50
어제 드디어 공기청정기를 주문은 햇는데... 잘 한건지

라벤더 2019-03-10 18:40:33
공기청정기가 모든걸 해결해줄수있을까요!!

삼다도 2019-03-10 17:37:14
공기청정기 제품이 너무많아 어는제품이 좋은지 알수가 없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