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기장 앞바다서 표류하던 카약 이용객 8명 구조
부산 기장 앞바다서 표류하던 카약 이용객 8명 구조
  • 신승혜 기자
  • 승인 2019.02.09 17:43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기장해경파출소 구조대원이 카약을 연안구조정으로 유도하고 있다. ⓒ 울산해양경찰서
▲ 기장해경파출소 구조대원이 카약을 연안구조정으로 유도하고 있다. ⓒ 울산해양경찰서

울산해양경찰서는 9일 오후 12시 12분쯤 부산시 기장군 대변항 동쪽 3㎞ 해상에서 카약 8척이 표류하고 있다는 신고를 받고 출동해 카약 이용객 8명을 모두 구조했다고 밝혔다.

이들은 이날 기장군 두호항을 출발해 대변항으로 이동 중이었다. 강한 바람으로 표류하게 되자 해경에 구조를 요청했다.

해경은 300톤급 경비함정과 50톤급 연안구조정 등을 현장에 보내 이들을 구조했다.

해경 관계자는 "카약 이용객들이 저체온증을 느끼는 것 외에는 건강에는 이상 없다"며 "바다 날씨는 언제든 급변할 수 있기 때문에 위급 상황이 발생하면 바로 신고해달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용만이 2019-02-10 11:15:20
바다상화을 잘 파악하고 바다에가야지 요

구공탄 2019-02-10 10:09:33
바다를 무서워하고 주의해야 하는데 이 한겨울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