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화학재료 생산 공장 화재 … 2명 화상
인천 화학재료 생산 공장 화재 … 2명 화상
  • 최진우 기자
  • 승인 2019.02.08 14:13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인천 서구 화학재료 생산 공장에서 불이나 연기가 새어나오고 있다. ⓒ 인천소방본부
▲ 인천 서구 화학재료 생산 공장에서 불이나 연기가 새어나오고 있다. ⓒ 인천소방본부

8일 오전 9시 50분쯤 인천시 서구 석남동의 화학재료 생산 공장에서 불이 나 1시간 28분 만에 진화됐다.

이 불로 자체진화를 하던 공장 관계자 A(28)씨와 B(26)씨가 화상을 입어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소방본부는 관할 소방서 인력 전체가 출동하는 '대응 1단계'를 발령하고 진화 작업을 벌였다.

펌프차 등 장비 33대와 소방관 78명을 동원해 화재 발생 1시간 28분만에 화재를 진압했다.

불이 난 공장은 지상 3층 규모로 전자기판 화학재료를 생산하는 곳이다.

소방본부는 공장 1층 에탄올 용매를 건조하는 기계 주변에서 불이 난 것으로 보고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소방본부 관계자는 "초기 진화 후 오전 10시 50분쯤 대응 1단계를 해제했다"며 "추가 수색을 통해 인명피해 여부를 다시 확인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구공탄 2019-02-10 10:25:44
화학공장의 화재는 대형사고로

용만이 2019-02-08 15:15:08
인명 피해가 없었으면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