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통안전공단·KST모빌리티·알택시, 택시산업 발전 위해 손잡다
교통안전공단·KST모빌리티·알택시, 택시산업 발전 위해 손잡다
  • 김병직 기자
  • 승인 2019.01.29 14:47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KST 모빌리티가 운영하는 마카롱택시 ⓒ KST 모빌리티
▲ KST 모빌리티가 운영하는 마카롱택시 ⓒ KST 모빌리티

한국교통안전공단은 KST 모빌리티, 알택시와 '택시산업 발전과 교통안전 증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29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공단이 지난해 8월 주관한 제7회 교통데이터 활용 공모전에서 수상한 '알택시'팀의 아이디어를 현장에 적용하기 위한 것이다.

알택시는 택시 운행자료를 수집·분석해 택시기사별 안전등급을 부여하고 안전등급이 높은 운전자에게 인센티브를 제공한다.

이번 협약을 통해 KST 모빌리티는 빅데이터 기반의 브랜드 택시인 마카롱택시에 운행기록장치 정보를 공단에 제공한다.

공단은 수집된 주행 정보를 토대로 차량 과속, 급가속, 급정지, 급진로변경 등 11대 위험운전 행동 여부를 분석한다.

KST 모빌리티는 공단이 분석한 자료를 바탕으로 택시기사별 안전등급을 부여하고 이를 반영해 운전자에 인센티브를 제공할 예정이다.

공단 관계자는 "알택시 아이디어가 민간기업에 적용되면 교통안전 분야의 새로운 비즈니스를 창출하고 택시 운전자의 안전운전을 유도할 것"이라고 말했다.

권병윤 공단 이사장은 "앞으로도 참신한 아이디어의 발굴로 교통안전 향상뿐만 아니라 신규사업을 통한 일자리 창출에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구공탄 2019-01-29 16:30:09
알택시로 택시가 좀 안전한 운행수단이 되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