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건축자재 공장 화재 … 재산피해 5억원
경북 건축자재 공장 화재 … 재산피해 5억원
  • 배규범 기자
  • 승인 2019.01.10 1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10일 오전 경북 성주군 건축자재 공장에서 화재가 발생해 공장 건물이 불로 뒤덮였다. ⓒ 연합뉴스
▲ 10일 오전 경북 성주군 건축자재 공장에서 화재가 발생해 공장 건물이 불로 뒤덮였다. ⓒ 연합뉴스

10일 경북 성주군 건축자재 공장에서 화재가 발생해 근로자 1명이 다치고 5억원의 재산피해를 냈다.

이날 오전 5시 50분쯤 성주군 성주읍 금산리 성주산업단지 건축용 보온재 생산업체 명일폼에서 스티로폼 마찰로 추정되는 불이 나 2시간 30분 만에 진화됐다.

근로자 1명은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다. 근로자는 손과 얼굴 등에 2도 화상을 입었다.

화재로 인해 명일폼 샌드위치패널 공장 3동과 인접한 하나섬유 공장 1동 등 공장 4동과 건축용 보온재인 스티로폼 등이 탔다.

성주소방서는 대응 2단계를 발령하고 소방차와 사다리차 등 35대와 인력 111명을 투입해 진화작업을 벌였다.

공장 스티로폼 등이 타면서 연기가 많이 나 진화에 어려움을 겪었지만 주변에 민가가 없어 주민 대피는 없었다.

경찰과 소방본부는 잔불 정리를 마무리한 후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