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화재피해 시민 생활안정 돕는 '재난지원센터'
세종시 화재피해 시민 생활안정 돕는 '재난지원센터'
  • 오선이 기자
  • 승인 2019.01.09 16:41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종소방본부, 지원센터 운영 실적 500건

세종소방본부가 지난해 화재 피해로 어려움을 겪는 시민들의 생활안정을 위해 운영한 '재난피해자 지원센터' 운영 실적이 500건에 이르는 것으로 확인됐다고 9일 밝혔다.

재난피해자 지원센터는 각 지원부서와 협업해 시민에게 응급구호와 긴급지원금, 심리적 안정치료 등 통합서비스를 제공한다.

지난해 재난피해자 지원센터는 △화재증명원 발급 처리 103건 △응급구호 물품지급 15건 △긴급지원금 지원 4건 △피해복구 정보제공·안내 등 378건을 지원했다.

세종소방본부는 재난피해자 지원센터를 통해 자립이 어려운 4개 가구에 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연계를 통해 1200만원의 긴급지원금이 지급될 수 있도록 조치했다.

정종우 119종합상황실장은 "재난피해자 지원센터는 화재를 비롯한 재난 발생 후 피해주민의 자립과 생활안정을 돕기 위해 운영된다"며 "앞으로도 재난으로 인한 피해 발생으로 힘들어하는 시민들을 위해 도움을 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용만이 2019-01-10 09:21:36
재난피해자 안전한 시민이 센터가 활성화가 되었으면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