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찾아가는 보건복지서비스' 모든 주민센터 가능합니다
'찾아가는 보건복지서비스' 모든 주민센터 가능합니다
  • 김병직 기자
  • 승인 2018.12.26 13:28
  • 댓글 1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보건복지부 자료
ⓒ 보건복지부 자료

보건복지부는 이달부터 전국의 모든 읍면동 주민센터에서 '찾아가는 보건복지서비스'를 받을 수 있게 됐다고 26일 밝혔다.

이 서비스는 가구별 특성에 따른 복지 수요를 파악, 공적 서비스나 민간복지자원 연계 등 맞춤형 복지서비스를 제공하는 사업이다. 복지부는 2016년부터 올해까지 2661대의 '맞춤형 복지 차량'을 지원했다. 

복지부는 또 현장방문 때 발생할 수 있는 응급·위기 상황에 즉각 대응 할 수 있게 가상 동행 정보통신(IT) 기기 '안전 지킴이'(스마트워치)도 올해까지 7983대 보급했다.

복지대상자 발굴·사례관리를 위한 사업비를 읍면동별 840만원씩 124억원을 지원하고 담당 공무원과 지역사회보장협의체 등 협력기관·단체 등에 대해서도 역량 강화교육을 하고 있다.

지난 11월까지 찾아가는 보건복지서비스를 통한 읍면동주민센터 방문상담은 330만건으로 지난해 224만8000건보다 47% 증가했다.

양동교 지역복지과장은 "모든 주민센터에서 찾아가는 보건복지 서비스를 통해 복지사각지대에 있는 도움이 필요한 이웃을 먼저 찾아내 통합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며 "찾아가는 보건복지서비스 실효성을 높이기 위해 민관 복지협력을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용만이 2018-12-26 16:44:16
아주 정책을 정부가 최고로 잘하고있다 . 다만 다른행정도 잧아가는 행정을 하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