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차타고 석항 크리스마스 축제로 떠나요"
"기차타고 석항 크리스마스 축제로 떠나요"
  • 임정균 기자
  • 승인 2018.12.13 11:21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원도 영월군은 오는 22~24일까지 석항역 앞에서 가족과 연인, 친구끼리 즐길 수 있는 '석항 크리스마스 축제'를 개최한다.

강원도와 영월군이 주최하고 사회적 기업 주식회사 오요리아시아 주관하는 이번 축제는 지역 인프라를 활용해 영월의 관광 상품화에 기여하기 위해 마련됐다.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지역주민, 핸드메이드 작가와 푸드트럭 소상공인, 공연예술가가 참여한다.

주요 프로그램은 △루돌프 가게(핸드메이드 작품과 영월지역 상품 전시·판매) △산타의 주방(푸드트럭, 바비큐) △눈사람 놀이터(크리스마스 케이크 만들기, 샌드아트) △열차의 추억(영월 포토존) △트리의 노래(공연) 등이다.

지역사회와 연계한 축제와 시티투어, 숙박을 결합한 관광상품도 준비했다. 관광상품은 축제 이용권, 시티투어 버스, 별마로천문대 입장권, '석항 트레인스테이'나 '동강시스타'에서 사용 가능한 숙박권 등으로 구성됐다.

코레일은 여객영업이 중지됐던 석항역을 행사 기간 동안 운행한다.

이재현 문화관광체육과장은 "석항역은 탄광촌의 영광을 누렸던 추억의 공간"이라며 "크리스마스를 맞아 많은 시민이 찾아와 즐겁고 행복한 추억을 쌓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지혜 오요리아시아 대표는 "지역주민과의 화합과 더불어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윌리엄스 2018-12-13 13:08:57
오늘 눈도 내리는데.
크리스마스 때 시내에서 비싼 돈주고 사람들에게 치이는 것보다 석항역에 가보는 건 어떨까?

용만이 2018-12-13 12:15:32
크리스마스가 얼마 않남았군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