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차 배출가스 등급 ? … 지금 확인해 보세요
내 차 배출가스 등급 ? … 지금 확인해 보세요
  • 전지선 기자
  • 승인 2018.11.29 12:00
  • 댓글 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환경부 "내년부터 5등급 269만대 수도권 운행 불가"

☞ 클릭(emissiongrade.mecar.or.kr)한 뒤 자동차 번호를 입력하면 배출가스 등급 확인이 가능합니다.

노후 경유차 등 차량 269만대가 내년 2월 15일부터 고농도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 때 수도권 운행을 할 수 없는 배출가스 5등급으로 분류됐다.

환경부는 '자동차 배출가스 등급 데이터베이스 기술위원회'에서 전국에 등록된 차량 2300만대 가운데 269만대를 배출가스 5등급으로 분류했다고 29일 밝혔다.

269만대 가운데 경유차가 266만대, 휘발유·액화석유가스(LPG) 차가 3만대다. 이 가운데 경유차는 대부분 2008년 이전 등록된 노후 차량이다. 2009년 이후 등록된 일부 차량은 말소됐다가 새로 등록한 노후 차량이다.

1987년 이전 생산된 휘발유·LPG 차는 삼원촉매장치(배기가스 가운데 유해한 일산화탄소, 탄화수소, 질소산화물을 감소하는 장치)가 부착되지 않아서 대기오염 물질 배출량이 많아 5등급으로 분류됐다.

5등급 차량은 미세먼지 저감과 관리에 관한 특별법이 시행되는 내년 2월 15일부터 고농도 미세먼지에 따른 비상저감조치가 내려지면 서울, 인천, 경기 등 수도권 지역에서 운행할 수 없다.

서울 37개, 인천 11개, 경기 59개 지점에서 무인 단속카메라를 활용한 단속이 이뤄진다.

김경미 환경부 담당 사무관은 "고농도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 때 5등급 차량이 정당한 사유 없이 수도권에서 운행하다 적발되면 자동차 소유자에게 10만원 이하의 과태료가 부과된다"며 "5등급 차량의 수도권 운행제한으로 고농도 미세먼지를 하루 55.3톤 저감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환경부는 본인의 차량이 5등급에 해당하는지 몰라 불이익을 받지 않도록 다양한 방법으로 안내할 계획이다. 다음달 1일부터 운영하는 콜센터(☎ 1833-7435)와 홈페이지(emissiongrade.mecar.or.kr)에서 자신의 차량 등급을 확인할 수 있다.

한국교통안전공단은 다음달부터 5등급 차량에 보내는 자동차 정기검사 안내서에 '귀하의 차량이 5등급에 해당한다'는 안내 문구를 넣는다.

이형섭 환경부 교통환경과장은 "5등급 차량에 포함된 저소득층·생계형 노후 경유차는 지방자치단체와 조기 폐차, 저감장치 부착, LPG 차로 전환 등을 지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90만대에는 1등급이 부여됐고 2~4등급은 내년 상반기까지 분류 작업이 마무리된다.

자동차 배출가스 등급 산정에 관한 규정에 따라 전기·수소차는 1등급, 휘발유·가스차는 1~5등급, 경유차는 3~5등급을 부여받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9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진서기 2018-12-11 15:42:17
노후경유차량의 운행을 안할수도 없고, 매연처리장치를 장착해 환경보호를 통한 기존 차량보유자도 고려하고 있지만, 더욱 제도를 확대했으면 합니다.
기존 약정으로 일정기간동안 차량을 매매할 수 없는게 아쉽네요.

미세먼지 2018-12-07 09:18:50
5등급 아니네요

유병완 2018-12-07 07:09:17
좋네요. 5등급이 아님

윌리엄스 2018-12-07 06:11:22
우와~~~ 요거 신기한데요? 5등급이 아니니 수도권 운행 가능.

Peter 2018-12-06 20:32:06
문의하신 차량은 5등급이 아닙니다... 모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