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U+, 비발디파크에 5G기반 스마트 리조트·테마파크 구축
LGU+, 비발디파크에 5G기반 스마트 리조트·테마파크 구축
  • 신승혜 기자
  • 승인 2018.11.27 11:35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G유플러스는 강원도 홍천 비발디파크에서 대명티피앤이, 대명호텔앤리조트, 에릭슨-LG, 홍천군과 5G 기반 친환경 스마트 리조트·테마파크·관광 구축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27일 밝혔다.

LG유플러스는 비발디파크에서 사물인터넷(IoT) 레이저 센서를 이용한 스마트 수질 모니터링 서비스, 지능형 CCTV 익사방지 서비스, 지능형 CCTV 스키어 이상행동 감지 서비스 등을 세계 최초로 실증할 계획이다.

5G 기반 친환경 스마트리조트·테마파크에는 LG유플러스의 5G 네트워크와 에릭슨-LG의 IoT 플랫폼을 기반으로 인공지능(AI), IoT, 에너지 절감, 자율주행 등 다양한 정보통신기술(ICT)이 적용될 예정이다. 이를 통해 사업장의 효율적인 운영과 고객의 안전, 편의성을 강화한다.

이 외에도 △IoT 태양광 압축 쓰레기통 서비스 △스마트 위치 추적 서비스 △고화질 영상과 음성통화가 가능한 IoT 헬멧 △LTE 무전기 △객실 내 재실감지 센서를 통한 스마트 체크인·아웃 등 서비스도 제공한다.

현준용 LG유플러스 IoT/AI부문장은 "대명그룹·홍천군과의 긴밀한 협조를 통해 당사의 앞선 5G 네트워크, AI, IoT 등 4차산업혁명 기술을 적용한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겠다"며 "이를 통해 방문객들은 더욱 안전하고 편리한 스마트 리조트를 즐길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남철우 2018-11-27 15:04:56
광대역 와이파이 고객중심으로 5G

Ksy1146 2018-11-27 11:45:38
고객 중심으로 다양한 연구가 필요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