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국인학생 불의의 사고 당하지 않도록' … 소방청, 재한몽골학교 안전교육
'외국인학생 불의의 사고 당하지 않도록' … 소방청, 재한몽골학교 안전교육
  • 김대수 기자
  • 승인 2018.11.07 16:43
  • 댓글 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방청은 오는 8일 오후 2시부터 서울 광진구에 있는 재한몽골학교 학생 300명을 대상으로 소방시설 사용법과 심폐소생술, 대피방법 등을 교육한다고 7일 밝혔다.

이번 교육은 지난달 김해 원룸 화재 때 고려인 3세 청소년 4명이 미처 대피하지 못하고 숨지거나 크게 다친 사고를 계기로 국내 거주 외국인 근로자 자녀를 대상으로 소방안전교육을 강화할 필요성이 제기된데 따른 것이다.

2018년 교육기본통계에 따르면 다문화 학생 수는 12만2200명으로 전체 학생 630만명의 2.2%를 차지했다. 국내 학생 수는 감소세지만 다문화 학생 수는 지난해 대비 11.7% 늘어나는 등 증가세다.

소방청은 이에 따라 거주 특성 등에 맞는 맞춤형 교육이 필요하다고 보고 우선 몽골학교를 대상으로 교육 하기로 했다. 조종묵 소방청장도 교육 현장을 찾아 학생들에게 몽골어로 만든 소방안전교육 소책자를 나눠주며 안전교육을 할 예정이다.

소방청은 소방서·관계 전문기관과 협력해 외국인 학생들이 지속해서 안전교육을 받을 수 있도록 출장교육과 체험관 방문 교육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마련해 전국적으로 실시할 계획이다.

조종묵 청장은 "부모를 따라 한국에 온 외국인 학생들이 불의의 사고를 당하는 일이 없도록 앞으로 다양한 대책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6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ch8351 2018-11-08 19:07:23
외국인 관리 필요합니다.
고인의명복을빕니다

용만이 2018-11-08 13:37:32
소방교육 자국인이든 왹국인 모두 교육을 받아야합니다

이히자인 2018-11-08 08:56:23
외국인들에 대한 안전교육 꼭 필요합니다.

정이신 2018-11-08 08:41:34
드디어 국제적으로... 활동!

박채원 2018-11-08 08:23:32
소방교육은 한국인ㆍ외국인 모두에게 소중하고 안전한 생명유지를 위해 필요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