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스원, 성균관대와 IoT·보안 응용기술 개발
에스원, 성균관대와 IoT·보안 응용기술 개발
  • 윤가운 기자
  • 승인 2018.10.25 10: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최윤기 에스원 융합보안연구소 상무(오른쪽)와 노용한 성균관대 정보통신대학 학장이 학술연구교류 협정을 체결한 후 악수하고 있다 ⓒ 에스원
▲ 최윤기 에스원 융합보안연구소 상무(오른쪽)와 노용한 성균관대 정보통신대학 학장이 학술연구교류 협정을 체결한 후 악수하고 있다 ⓒ 에스원

에스원은 25일 성균관대학교 정보통신대학과 학술·연구 교류 협정을 맺었다고 밝혔다.

이번 협정 체결로 에스원과 성균관대는 보안 응용기술 관련 교류와 기술협력을 추진한다.

4차 산업혁명 시대에 차별화된 보안 서비스 개발을 위해 사물인터넷(IoT)과 보안기술 관련 분야에서 공동으로 연구주제를 발굴하고 협력해 나갈 예정이다.

에스원은 자체 개발한 지능형CCTV 'SVMS', 차세대 출입관리솔루션 '클레스' 등 다양한 보안 서비스로 확장할 수 있는 플랫폼을 보유하고 있다.

공동프로젝트를 통해 IoT 기반의 보안 서비스를 발굴하고 검증해 나가기로 했으며 인공지능(AI), 클라우드 관련 최신 기술과 연구발표회 등 교류도 진행한다.

성균관대 정보통신대학는 보안업계에서 개발에 필요한 인재 육성을 하고 센서 등 보유 기반기술이 기업의 서비스로 연결될 수 있도록 활용성을 높일 계획이다.

최윤기 에스원 융합보안연구소장은 "이번 협력은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준비하기 위해 추진됐다"며 "에스원은 시큐리티 선도업체로 IoT 기술을 활용한 첨단 보안 서비스 개발에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