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 통합 화재관리 솔루션 출시 … IoT로 실시간 확인
SKT 통합 화재관리 솔루션 출시 … IoT로 실시간 확인
  • 김병직 기자
  • 승인 2018.10.23 11: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SK텔레콤 직원이 사물인터넷(IoT) 전용망 LoRa를 기반으로 한 통합 화재관리 솔루션을 시연하고 있다. ⓒ SK텔레콤
▲ SK텔레콤 직원이 사물인터넷(IoT) 전용망 LoRa를 기반으로 한 통합 화재관리 솔루션을 시연하고 있다. ⓒ SK텔레콤

SK텔레콤은 IoT(사물인터넷) 전용망을 활용해 무선 화재감지기를 원격 모니터링하고 화재 위치를 파악할 수 있는 통합 화재관리 솔루션을 출시했다고 23일 밝혔다.

이 솔루션은 SK텔레콤의 IoT 전용망인 '로라'(LoRa)를 통해 무선 화재 감지기가 보내오는 정보를 실시간으로 확인해 건물 내부의 온도와 기기 이상 유무를 자동으로 확인하고, 화재 발생 시 위치를 파악한다.

이용자는 모바일 웹을 통해 스마트폰 등 모바일 기기에서 언제 어디서나 모니터링할 수 있다.

로라망은 전력 소비가 적어 무선 화재감지기를 설치하면 건전지 교환 없이 최대 10년까지 사용할 수 있다.

SK텔레콤은 이 솔루션과 SK브로드밴드, 보안업체 ADT캡스의 사업을 접목해 화재관리 서비스를 고도화할 예정이다. 오는 11월부터 SK브로드밴드의 지능형 영상보안 서비스인 '클라우드 캠'과 ADT캡스의 화재 안전 솔루션 'ADT 화재 모니터링 서비스'에 SK텔레콤의 무선 화재관리 솔루션을 적용할 계획이다.

김성한 SK텔레콤 스타트시티 유닛장은 "앞으로 무선 화재감지기에 다양한 센서를 연결해 건물, 공기질 관리 등으로 서비스 영역을 넓힐 계획"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