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서 달리던 KTX 열차 뛰어들어 1명 숨져 … 40분 지연
김천서 달리던 KTX 열차 뛰어들어 1명 숨져 … 40분 지연
  • 박매자 기자
  • 승인 2018.10.11 13:46
  • 댓글 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11일 오전 김천서 사고가 난 서울발 진주행 KTX 405호 열차의 앞부분이 파손됐다. ⓒ 연합뉴스
▲ 11일 오전 김천서 사고가 난 서울발 진주행 KTX 405호 열차의 앞부분이 파손됐다. ⓒ 연합뉴스

11일 오전 10시쯤 경북 김천시 남면 KTX 경부선에서 신원을 알 수 없는 1명이 서울발 진주행 KTX 405호 열차에 치였다.

코레일에 따르면 갑자기 1명이 철로에 뛰어들어 달리던 KTX 열차에 치여 숨졌고 열차는 40분 지연 출발했다.

경찰과 소방본부는 현장에 출동해 숨진 사람의 신원을 파악하고 있다.

승객 775명을 태운 열차는 동대구역으로 이동했고 승객들은 대체 열차 편으로 옮겨 타고 진주 쪽으로 향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김대영 2018-10-16 10:12:53
!

이히자인 2018-10-11 17:42:26
왜 다른 사람을 힘들게 하고 생을 마감하냐고요.
이건 아닙니다.

용만이 2018-10-11 17:39:18
고귀한생명을 외함부로 버리는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