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동안 잠잠하더니 또? …BMW 평창서 주행 중 화재
한동안 잠잠하더니 또? …BMW 평창서 주행 중 화재
  • 김병직 기자
  • 승인 2018.09.24 14:52
  • 댓글 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24일 오전 강원도 평창군 방림리 치안센터 앞에서 주행중이던 BMW 520d에서 화재가 나 소방대원이 불을 진압하고 있다. ⓒ 연합뉴스
▲ 24일 오전 강원도 평창군 방림리 치안센터 앞에서 주행중이던 BMW 520d에서 화재가 나 소방대원이 불을 진압하고 있다. ⓒ 연합뉴스

잇따른 주행 중 화재사고로 리콜 결정이 내린 BMW 520d 승용차에서 또 불이 났다.

24일 평창소방서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11시 54분쯤 강원도 평창군 방림면 방림리 치안센터 앞에서 윤모(40)씨가 몰던 BMW 520d 승용차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윤씨는 "언덕길을 넘어가다가 엔진룸 쪽에서 연기가 나기 시작해 차를 세우니 불이 났다"고 말했다.

사고 직후 운전자를 비롯해 차에 탄 가족 4명은 신속히 대피해 인명피해는 없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대원 등이 10분 만에 진화했다.

경찰과 소방본부는 운전자 진술 등을 토대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덕수궁 2018-09-26 07:55:06
BMW 옆에 지나가도 무서워요~~
타고 다니는 사람들은 강심장

꼬막 2018-09-25 15:57:59
무서워서 운전 못하겠넹

개나리 2018-09-25 09:08:32
불매운동 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