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안부 폭염 · 미세먼지 등 대비 '기후재난대응과' 만든다
행안부 폭염 · 미세먼지 등 대비 '기후재난대응과' 만든다
  • 문예진 기자
  • 승인 2018.09.11 14:53
  • 댓글 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전국을 강타한 폭염 같은 비정형적 자연재난에 대응하는 조직이 행정안전부 내에 새로 생긴다.

정부는 11일 국무회의에서 재난안전관리본부 개편과 전담기구 신설을 내용으로 하는 '행정안전부와 소속기관 직제 일부 개정령안'을 의결했다.

개정령에 따라 '기후재난대응과'가 신설된다. 기후재난대응과는 폭염과 황사, 가뭄, 미세먼지 등에 대비한 종합대책을 수립하고 기후재난의 사전 대응과 상황 관리를 담당한다.

기존 자연재난대응과는 태풍과 호우, 폭설 등을 담당한다. 

기존 재난안전조정관은 재난협력실로 개편되며 산하에 재난협력정책관과 사회재난정책관을 둔다. 재난협력정책관은 재난관리 과정에서 지방자치단체와의 협업을 총괄한다.

사회재난대응정책관은 감염병, 가축 질병, 원자력, 유해화학물질 유출, 공동구 등 특수재난 5종과 선박사고, 화재, 터널 붕괴 같은 사회재난 분야 대응을 맡는다.

지난해 포항지진 당시 임시로 파견돼 포항시의 지진 피해 수습을 도왔던 중앙수습지원단을 상설화한 '수습지원과'가 신설된다.

김부겸 행안부 장관은 "국민 안전과 생명을 최우선 가치로 두고, 재난 현장에서 효과적으로 대응할 수 있는 조직 변화를 모색했다"며 "이번 조직 개편으로 행안부가 국민이 신뢰할 수 있는 조직으로 거듭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5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소마 2018-09-12 14:30:40
기후재난은 앞으로도 더 많이 발생할것 같습니다
미리 대비하는게 예방이죠~ 지금은 필요한 시점입니다~^^

이히자인 2018-09-12 10:30:15
국민과 소통하는 행안부가 되길~

바람 2018-09-12 09:07:00
정부에서 앞선정책 앞선준비와 대비 유비무환 좋아요^^

하늘 바라기 2018-09-12 08:52:26
필요한 부서는 만들어야

젬버리 2018-09-11 21:14:21
반가운소식이네요.환경을 생각하는 정부이길 기대해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