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 못드는 부산' … 해운대해수욕장 야간개장 12일까지 연장
'잠 못드는 부산' … 해운대해수욕장 야간개장 12일까지 연장
  • 김도수 기자
  • 승인 2018.08.10 10:49
  • 댓글 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해운대해수욕장에서 나들이객들이 더위를 식히고 있다. ⓒ 최진우 기자
▲ 해운대해수욕장에서 나들이객들이 더위를 식히고 있다. ⓒ 최진우 기자

부산 해운대해수욕장이 폭염으로 밤 피서객이 늘어남에 따라 야간개장 기간을 연장한다.

해운대구는 부산소방본부와 부산해양경찰서 등 관계기관과 협의해 해운대해수욕장 야간 개장을 당초 계획보다 이틀 연장한다고 10일 밝혔다.

이에 따라 해운대해수욕장은 오는 12일까지 야간 수영이 가능하다.

해운대해수욕장은 오후 6시 이후 입욕이 금지되지만 본격적인 휴가철을 맞아 야간 피서객을 위해 지난달 27일부터 오후 9시까지 수영이 가능하도록 야간개장에 들어갔다.

해운대 관광시설관리사업소 관계자는 "연일 계속되는 폭염으로 야간에 해운대해수욕장을 찾는 피서객이 많이 늘어나 야간개장 기간을 이틀 연장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부산에서는 열대야가 21일 연속 이어지는 등 밤낮을 가리지 않고 찜통더위가 기승을 부리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5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제노비아 2018-08-11 12:38:05
뒷마무리도 션하게 정리해주세요

광진맘 2018-08-10 22:46:54
제발 쓰레기 좀 버리고 가지 않는 양심있는 피서객이 되길...

고상용 2018-08-10 12:27:47
잠못이루는밤 아열대 현상으로 바다는 개방연장 피서를 즐길수 있도록 하여야한다.

라벤더 2018-08-10 12:14:48
절기상 폭염이 물러날때가 된것같긴한데 ㅠ
부산가고싶다요 ㅋㅋ

비봉댁 2018-08-10 12:05:00
숨막히는 저녁 쫌만 참으면 무더위는 물러가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