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취약계층 3651세대에 소화기·감지기 무상보급
서울시 취약계층 3651세대에 소화기·감지기 무상보급
  • 곽지연 기자
  • 승인 2018.08.10 11:51
  • 댓글 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시 소방재난본부는 자력으로 소방시설을 설치하기 어려운 기초생활보장 수급자나 차상위계층, 노인 등 화재 취약계층 3651가구에 주택용 소방시설을 무상으로 보급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번에 지원한 소방시설은 소화기 3651개와 단독경보형 감지기 3430개다.

소방재난본부는 2022년까지 소방시설이 설치되지 않은 13만2000가구를 대상으로 보급률 100%를 달성할 방침이다. 내년부터 4년간 34억원을 투입해 내년 4000가구, 2020년부터 매년 4만3000가구에 설치할 예정이다.

소방재난본부는 2010년부터 서울 지역 기초생활보장 수급자 15만2000가구와 차상위계층 7만5000가구에 주택용 소방시설을 무료로 보급해왔으며, 현재 41.8%에 설치를 완료했다.

정문호 소방재난본부장은 "매년 가장 많은 인명피해가 주택에서 발생하고 있다"며 "노약자, 거동이 불편한 화재취약계층을 대상으로 안전사각지대를 해소하고 생활밀착형 예방안전을 위해 주택용소방시설 무상보급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4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나야 2018-08-10 16:16:59
차상위나 생보자 혜택 좋으네요.사각지대도 둘러봐 주세요.

라벤더 2018-08-10 14:51:39
소화기 무상지원 좋은 정책입니다

lee.junghyung7023 2018-08-10 13:53:51
아끼지 말고 지원합시다

나야 2018-08-10 12:02:14
앞서가는 정책 이군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