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왜 인사 안해" … 갑질 파출소장 보직해임
"왜 인사 안해" … 갑질 파출소장 보직해임
  • 김도수 기자
  • 승인 2018.07.20 12:01
  • 댓글 2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남 거창지역 파출소장이 주민들을 상대로 권위적인 언행을 하는 등 갑질을 했다는 주장이 나와 말썽을 빚고 있다.

경남지방경찰청은 20일 거창지역 파출소장 A경감을 보직 해임했다.

최근 해당 마을 주민 수십명이 파출소를 관할하는 경찰서장에게 A경감을 전출해달라는 청원서를 낸 데 따른 조처다.

일부 주민들은 "특정 행사 참석 때 본인에게 인사를 안하고 다녀왔다고 질책했다"거나 "사소한 문제로 공갈 협박성 발언을 한다"는 등 피해를 호소했다.

경찰은 1차 사실관계 조사를 거쳐 A경감이 실제 문제가 될 만한 행동을 한 것으로 판단했다.

지난 1월 해당 파출소로 부임한 A경감은 이전 근무지에서도 다른 부적절한 행동을 해 징계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A경감은 "부덕과 불찰로 주민 정서에 맞지 않은 치안행정을 펼쳤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 관계자는 "추가 조사를 거쳐 A경감을 징계할 계획"이라며 "해당 경찰서장도 지휘 책임을 물어 서면 경고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소양강처녀 2018-07-21 08:08:31
권위를 내세우면 안되겠죠.힘없고 인맥없는 사람들이 살아갈수 없자나여!

고상용 2018-07-20 15:05:06
세상이 달라졌다는걸 모르시나요 권위는 땅에 무더두고 살아야 하는 시대요 대통령도 감옥가는 세상인데 요즘은 누구든 다 자기주장이 뚜렸하고 말조심하여야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