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간시간대 해양안전·오염 드론 띄워 감시한다
야간시간대 해양안전·오염 드론 띄워 감시한다
  • 이명상 기자
  • 승인 2018.06.12 15:31
  • 댓글 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경북 포항해경이 해양 안전관리를 위해 드론을 조작하고 있다. ⓒ 포항해양경찰서
▲ 경북 포항해경이 해양 안전관리를 위해 드론을 조작하고 있다. ⓒ 포항해양경찰서

야간시간대 갯벌과 항만 등지에서 해양사고를 감시할 해경 드론이 뜬다.

해양경찰청은 최근 국토해양부가 공모한 드론 시범사업에서 서울시립대학교, 유콘시스템과 지원한 '해양경비·수색분야 드론 운용 계획'이 선정됐다고 12일 밝혔다.

해경은 이번 시범사업을 통해 오는 11월까지 고정익 무인기와 멀티콥터 등 드론을 활용해 부산·여수에서는 오염감시 활동을, 보령·인천 영흥에서는 해양 안전관리에 나선다.

또 해양사고가 자주 발생하는 야간시간대에도 드론을 띄워 다른 지역으로 이번 사업을 확대할 수 있는지 검증할 방침이다.

드론이 촬영한 영상은 실시간으로 인근 해경서로 전송돼 신속히 해상사고에 대응하는 데 활용된다.

해경청 관계자는 "4차 산업혁명에 최적화된 드론을 이용해 해양오염을 감시하고 안전관리를 하는 데 주력할 것"이라며 "안정적인 운용을 통해 해양분야에서도 드론 활용을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아이오페 2018-06-14 06:09:42
드론이 못하는게 없어!

오선이 2018-06-13 14:31:07
드론짱

하차장 2018-06-13 11:37:06
특히 해양오염감시에 만전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