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속도로 휴게소 표지판에 전기·수소 충전소도 안내한다
고속도로 휴게소 표지판에 전기·수소 충전소도 안내한다
  • 여용주 기자
  • 승인 2018.06.04 09:54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토교통부는 전기차와 수소차 충전시설이 신설되는 등 변화하는 도로 환경을 도로표지에 반영하기 위해 '도로표지규칙'과 '도로표지 제작·설치 및 관리지침'을 개정, 시행한다고 4일 밝혔다.

우선 고속도로 휴게소 안내표지에 전기차와 수소차 등 친환경차 연료 충전시설 안내가 추가된다.

기존 안내판에는 주유소와 LPG 충전소만 표시할 수 있었으나 이제는 친환경 자동차 이용자의 편의를 높이기 위해 전기·수소·LNG 충전소도 안내할 수 있다.

고속도로 방향안내 표지에 국민이 많이 이용하는 고속철도역과 공항 등도 표기할 수 있도록 했다.

도로표지의 공간 제약으로 안내하지 못하는 사례를 보완하기 위해 도로표지 상단에 추가적으로 부착하는 보조표지를 활용함으로써 고속철도역사, 공항, 고속도로 나들목 등 주요 사회기반시설을 안내할 수 있도록 했다.

기존 보조표지에는 도로명과 지점명, 관광지, 도로관리기관을 안내하도록 제한하고 있었다.

백승근 도로국장은 "도로표지 관련 규정을 개정함으로써 친환경 연료 충전시설과 고속철도역사, 공항 등을 안내할 수 있게 됨에 따라 국민이 더욱 도로를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차장 2018-06-13 12:02:14
ㅎ~ 전원코드 꼽고...한숨 자야겠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