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동작으로 신원확인' 인천공항 스마트 생체인식체계 도입
'손동작으로 신원확인' 인천공항 스마트 생체인식체계 도입
  • 신승혜 기자
  • 승인 2018.05.16 13:31
  • 댓글 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1터미널 상주직원 출입구 시범운영

인천국제공항공사는 인천국제공항에 손동작만으로 신원확인이 가능한 스마트 생체인식 보안시스템을 도입한다고 16일 밝혔다.

인천공항 제1터미널 상주직원 출입구에서 3차원(3D) 모션 스캔 기술을 적용한 생체인식 보안시스템을 도입해 이날부터 시범 운영에 들어갔다.

이번에 도입하는 기술은 직접적인 접촉 없이도 지문인식이 가능하다. 지문접촉 없이 손동작 한 번이면 모션 감지로 3D 이미지를 캡쳐해 네 손가락의 지문정보가 자동 인식되는 신기술이다.

공사 관계자는 "출입 속도가 빨라지고 보안성이 뛰어난 데다 직접 지문접촉이 없어 위생적"이라며 "젖은 손가락이나 지문이 훼손된 경우도 인식하는 등 인식률이 높다는 장점도 있다"고 설명했다.

또 1차 출입증 인식에 이어 지문인식을 통한 2차 추가 인증이 가능해짐에 따라, 상주직원 출입구의 보안은 한층 강화될 전망이다.

정일영 사장은 "지문인식시스템의 시범운영 결과를 검토해 2020년께 상주직원 출입구 전체에 확대 적용하고, 장차 여객서비스 분야에도 도입을 검토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4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과장 2018-05-17 19:22:17
그러지 말고 뇌에 바코드 하나씩 심자

가을남자 2018-05-16 20:14:28
헐... 단점을 찾아 봅시다

경인항 2018-05-16 17:17:16
잘해보셩

구공탄 2018-05-16 16:30:28
핸드폰 모션도 오류가 심하던데 공항이면 더 세밀히게 해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