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공항 소음' 지자체에 특별 예산 … 5년간 27억원
인천시 '공항 소음' 지자체에 특별 예산 … 5년간 27억원
  • 한영준 기자
  • 승인 2018.04.16 17:18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인천공항 소음 영향권 ⓒ 인천시
▲ 인천공항 소음 영향권 ⓒ 인천시

인천시는 '공항 소음 대책 지역 주민지원에 관한 조례'를 제정해 23일 공포하고 시행에 들어간다.

이번 조례는 인천공항과 김포공항 주변에서 소음 피해를 보는 주민들을 위해 담당 군·구뿐 아니라 인천시도 주민지원 사업비를 부담할 수 있는 근거를 마련하기 위해 제정됐다.

현재는 2010년 3월 제정된 '공항소음 방지 및 소음대책지역 지원에 관한 법률'에 근거, 공항시설관리자와 공항개발 사업 시행자가 주민지원 사업비의 75%, 담당 기초지방자치단체가 25%를 각각 부담했다.

그러나 재정 자립도가 낮은 기초지자체는 사업비 조달에 어려움을 겪는 등 지원사업에 지역별 편차가 발생하기도 했다. 인천시는 조례 제정을 계기로 2022년까지 5년간 27억8300만원의 보조금을 마련, 주민 지원사업에 사용할 예정이다.

시는 재정이 열악한 군·구에 주민지원 사업 예산을 지원, 소음 대책 지역 주민의 삶의 질 향상에 주력할 방침이다. 인천에서 공항 소음 대책 지역은 인천공항 영향권인 중구와 옹진군 일대 34.1㎢, 김포공항 영향권인 계양구 일대 5.5㎢이며 지원 대상 가구는 5380가구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고상용 2018-04-21 03:07:35
전국적으로 공항주변 살고 있는 사람은 피해가 너무 많다 공항소음으로 TV시처은 물론 가조칸 대화도 소리를높혀야하니 피해가 이만저만이 아니다

아이오페 2018-04-16 21:11:45
인천시가 예산을 많이 사용해야 겠어요
인천공항,김포공항이 있으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