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소방, 민간 보안업체 CCTV '실시간 활용' 한다
경찰·소방, 민간 보안업체 CCTV '실시간 활용' 한다
  • 서동명 기자
  • 승인 2018.03.14 11:34
  • 댓글 4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토교통부, 한국경비협회와 업무협약 체결

민간 보안회사가 보유한 폐쇄회로(CC)TV 정보를 112와 119 등이 실시간으로 활용하는 방안이 추진된다.

국토교통부는 14일 한국경비협회 등 민간 보안회사와 범죄, 화재 등 긴급 상황 발생 시 상호 협력하고 안전자산을 연계 활용하는 내용의 '스마트 도시 안전망 구축을 위한 민간보안-공공안전 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한다고 밝혔다.

참여하는 민간 보안업체는 한국경비협회를 비롯해 에스원, ADT캡스, KT텔레캅, 엔에스오케이(NSOK) 등이다.

민간 보안회사가 사건이 발생했을 때 사건 정보와 CCTV 현장 영상 등을 스마트시티센터로 전달하면 센터는 이를 112나 119 등에 다시 자동으로 연결해준다.

스마트시티센터는 지자체 CCTV를 통합 관제하는 역할을 하고 있으며, 서울과 경기도 등 광역단체와 기초단체까지 206개 지자체에 구축돼 있다.

이 중 대전과 경기도 시흥, 오산 등 22개 지자체 스마트시티센터는 112, 119 연계 기능도 갖추고 있다.

시스템이 연결되면 일례로 건물에 절도범이 침입했을 경우 민간 업체가 보유한 집 내부 CCTV 정보와 도둑의 도주로에 설치된 지자체 CCTV 정보를 경찰이 함께 수사에 활용할 수 있게 된다.

그동안 도시 안전에 핵심 역할을 하는 민간보안 회사는 스마트시티센터 등 공공안전 분야와 협력 체계를 형성하지 못해 신속한 출동과 범인 검거 등에 한계가 있었다.

국토부는 스마트시티센터와 112·119가 연계된 22개 지자체부터 시범적으로 민간 보안업체 정보망 연계 작업을 할 예정이다.

국토부 관계자는 "업무협약 체결을 계기로 신속한 상황 인지력이 뛰어난 민간 보안회사와 범인 검거 등 공권력을 행사하는 공공안전 기관의 상시적인 업무협력이 가능해져 큰 시너지 효과를 거두게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4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가을남자 2018-03-16 19:29:20
썩은 사람들은 빨리 쳐 내요 사람이 바뀌어야 ...

안전한나라 2018-03-16 19:28:14
네트웍을 잘 구성해 안전강국 만들어요

중심 2018-03-16 19:27:23
서로서로 윈윈

박은경 2018-03-15 16:41:10
안전을 위해서 공공협력이라면 효과가 좋을것입니다

등대 2018-03-15 15:24:53
안전과 개인정보의 적절한 조화를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