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갑다 야구야' … 13일부터 2018 프로야구 시범경기
'반갑다 야구야' … 13일부터 2018 프로야구 시범경기
  • 김태진 기자
  • 승인 2018.03.08 14:47
  • 댓글 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2018 KBO 시범경기 일정 ⓒ KBO
▲ 2018 KBO 시범경기 일정 ⓒ KBO

2018 신한은행 마이카 KBO 시범경기가 오는 13일 오후 1시, 전국 5개 구장에서 일제히 시작된다.

시범경기는 13일부터 21일까지 40경기가 펼쳐진다. 10개 구단이 팀별로 4개팀과 2차전씩 8경기를 치른다. 

구단들은 시범경기를 통해 스프링캠프의 훈련 성과를 점검하고 상대팀 전력을 평가하게 된다. 시범경기는 육성선수를 포함해 엔트리 등록 여부에 관계없이 누구나 출장이 가능하다. 외국인 선수도 한 경기에 3명 모두 출전할 수 있다. 지난해에는 경기당 평균 43.5명의 선수가 시범경기 그라운드에 나섰다.

시범경기에서는 깜짝 스타가 탄생하기도 한다. 2017년 시범경기에서는 KIA 한승혁이 구속 150km를 훌쩍 넘는 속구를 던져 화제에 올랐다. 신인 넥센 이정후는 12경기에 나서 33타수 15안타 타율 0.455를 기록해 정규시즌 활약을 기대하게 했다.

시범경기는 시범경기일 뿐이라는 말처럼 경기결과로 정규시즌 판도를 예측하기란 쉽지 않다.

전후기리그(1982~1988년)와 양대리그(1999~2000년)를 제외하고 1989년부터 지난해까지 모두 27차례의 시범경기에서 5개 구단만이 시범경기 1위 후 한국시리즈 우승을 차지했다. 확률로 보면 18.5%에 불과하다. 올해는 지난해보다 시범경기 게임수가 줄어 예측이 더 어려워졌다.

부상에서 돌아온 SK 에이스 김광현, 메이저리그에서 유턴한 LG 김현수, 넥센 박병호, kt 황재균 등 스타 선수들의 활약도 기대된다. 스프링캠프에서 좋은 활약을 펼친 '루키' 두산 곽빈, 롯데 한동희, 삼성 양창섭, kt 강백호 등도 주목을 끌고 있다.  

2018 신한은행 마이카 KBO 정규시즌은 오는 24일 개막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4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박채원 2018-03-15 07:35:11
올해 프로야구도 기대됩니다~각 구단도 열심히 해서 좋은결과 있길 바래봅니다~~^^

이영우 2018-03-09 20:01:51
야구의 계절이 다가옵니다.
최강 삼성~
왕가의 모습을 다시 한번 더 기대해 봅니다.

오선이 2018-03-09 07:49:02
최강한화
올해는 가을야구부탁해요

고상용 2018-03-08 15:10:06
프로야구는 국민들의 스트레스를 해소하는 큰쑈과가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