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GV, 22일부터 제7회 마리끌레르 영화제
CGV, 22일부터 제7회 마리끌레르 영화제
  • 신승혜 기자
  • 승인 2018.02.13 17: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7회 마리끌레르 영화제가 오는 22일부터 25일까지 CGV청담씨네시티에서 열린다.

마리끌레르 영화제는 다양한 취향의 예술 영화를 만나볼 수 있도록 CGV가 후원하고, 패션 매거진 마리끌레르가 주최하는 영화제다.

지난해 칸 국제영화제에서 각본상을 수상한 요르고스 란티모스 감독의 '더 킬링 오브 어 세이크리드 디어'를 개막작으로 '팬텀 스레드', '판타스틱 우먼', '위 아 엑스', '리틀 포레스트', '장고 인 멜로디', '스탠바이, 웬디' 등 29편이 상영된다.

'앙: 단팥 인생 이야기'와 '빛나는', '소년, 소녀 그리고 바다' 등 가와세 나오미 감독의 영화와 함께 '소공녀', '용순', '여자들', '미세스 하이드', '엘리스 헤지나' 등 여성 캐릭터가 이끄는 작품들이 다수 소개된다.

22일 오후 7시 CGV청담시네시티 엠큐브에서 열리는 개막식은 배우 김규리의 사회로 진행된다. 배우 안성기·하정우·정우성·엄지원·이솜·이수경·전여빈과 장준환 감독, 허진호 제천국제음악영화제 집행위원장 등이 참석한다.

영화제 모든 작품은 5000원에 관람할 수 있으며, CGV 홈페이지 또는 모바일 앱을 통해 예매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