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지역 2017년 2816건 화재로 인명피해 154명
경북지역 2017년 2816건 화재로 인명피해 154명
  • 배규범 기자
  • 승인 2018.01.12 17:24
  • 댓글 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경북지역 화재 발생이 6.2% 늘었다. 12일 경북도 소방본부에 따르면 지난해 발생한 화재는 2816건으로 2016년 2651건보다 165건(6.2%) 증가했다.

인명피해는 154명, 재산피해는 250억9100만원으로 각각 27명(21.3%), 4억4800만원(1.8%)이 늘었다. 발화요인은 사람 부주의 1266건(45%), 전기적 요인 546건(19.4%), 기계적 요인 365건(13%) 순으로 나타났다.

발화 장소는 비주거시설 1049건(37.3%), 주거시설 763건(27.1%), 자동차 425건(15.1%), 야외 354건(12.6%), 임야 213건(7.6%) 순이다. 요일별로 금요일이 446건(15.8%)으로 가장 많고 수요일이 343건(12.1%)으로 가장 적었다.

시간대별로는 오후 12시∼2시(432건·15.3%)에 가장 많이 발생했다. 오전 2∼4시(97건·3.4%)가 가장 적었다.

최병일 경북소방본부장은 "맞춤형 소방안전교육과 이동안전체험차량 지역별 순회교육 강화, 주택용 기초소방시설 보급운동 등 실효성 있는 소방안전대책으로 화재 예방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7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피아노박 2018-01-12 23:25:10
화재는 항상 부주의에서 발생하죠
주변에 화재발생 요인이 있는지 점검해봐야 겠죠!?

최영님 2018-01-12 23:24:06
앞으로는 재난으로인한 인명피해가 없기를 바래 봅니다

이명상 2018-01-12 20:19:40
화재로인한 사회적 비용이 늘고 있습니다. 소방안전관리
다시 생각할때입니다

소박이 2018-01-12 19:36:40
인명피해는 제발 줄어 드세요

안전한나라 2018-01-12 19:35:40
경북이 안전불감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