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성가스 전문 중화처리센터 세계 3번째 충북 진천에 준공
독성가스 전문 중화처리센터 세계 3번째 충북 진천에 준공
  • 이봉우 기자
  • 승인 2017.12.06 18:12
  • 댓글 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산업통상자원부

산업현장에서 사용되는 독성가스를 안전하게 처리하는 독성가스 전문중화처리센터가 세계에서 3번째로 한국에 생겼다.

산업통상자원부는 6일 충북 진천에서 '산업가스안전기술지원센터' 준공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준공식에는 박원주 산업부 에너지자원실장, 이장섭 충북도 정무부지사, 송기섭 진천군수 등 유관기관 대표와 업계 종사자 등 300여명이 참석했다.

산업부는 2012년 9월 구미 불산가스 누출사고후 독성가스 사고 예방과 안전한 산업환경 조성을 위해 산업가스안전기술지원센터를 추진해왔다.

2014년부터 3년간 312억원을 들여 3만1706㎡ 부지에 교육센터 등 5개동을 구축했다. 센터의 역할은 독성가스가 들어있는 용기와 용기에 남은 독성가스를 안전하게 처리하는 것이다.

가상현실 기술을 적용한 가스사용 안전교육도 제공한다. 독성가스 안전기기 개발과 시험을 통해 중소기업의 관련 기술개발을 지원한다.

박원주 예너지자원실장은 "반도체, 디스플레이와 같은 고부가가치 산업이 발전하면서 독성가스 사용이 증대함에 따라 가스의 안전한 사용과 처리, 독성가스 처리 전문인력 양성 등 독성가스 안전관리 인프라의 지속적인 확대를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s 2017-12-09 09:45:30
미래산업의 기초가되는 것 가운데 하나는 환경안전입니다. 디톡스시설을 통해 클린사회구현에 한발짝 다가가기를 바랍니다.

메카 2017-12-08 08:24:53
회수된 독성가스의 처리를 위해 또다른 환경오염은 없는지 살펴야합니다

ncube0119 2017-12-08 06:14:20
독성가스 그리고 모든 재난에 안전한국이길 바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