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재난안전 기후환경
경기도 기상청과 '미세먼지 감축' 인공강우 실험한다화성ㆍ안성ㆍ평택ㆍ오산 검토 ··· 효과땐 환경부 건의
이명상 기자 | 승인 2017.11.14 10:17

경기도가 기상청과 함께 미세먼지를 줄이는 인공강우 실험을 한다.

경기도는 "지난 16일 기상청 기상과학원과 인공강우 실험을 위한 협약을 맺고 이달부터 연말까지 2~3차례 걸쳐 본격적인 강우 실험에 나선다"고 14일 밝혔다.

인공강우 실험은 다목적 항공기를 이용해 자연 상태의 구름에 요오드화은이나 액체질소, 염화칼슘 등을 뿌려 빗방울을 만든다. 이번에는 염화칼슘이 실험에 사용된다. 인공강우 실험 장소로 화성과 안성, 평택, 오산 지역이 검토되고 있다.

경기도는 기상과학원이 강우 실험을 할 수 있도록 구름이동 측정 장비를 지원할 예정이다.

실험 결과를 바탕으로 내년 6월까지 경기연구원에 의뢰해 미세먼지 저감효과를 정밀 분석할 예정이다. 효과가 있을 경우 환경부에 미세먼지를 줄일 대책으로 건의키로 했다.

경기도는 지난해 9월 미세먼지를 줄이기 위한 대책으로 서해안 지역에서 3차례 인공강우 실험 계획을 밝혔다.

하지만 다목적 항공기 등 관련 장비 확보와 실질적인 실험에 많은 예산과 기술이 필요하면서 기상과학원과 공동실험에 나서게 됐다.

경기도 관계자는 "기상과학원이 몇 차례 한 예비실험에서 적은 양이나마 비가 내렸는데 이번 실험에서는 인공강우가 미세먼지를 줄이는 데 어느 정도 효과가 있는지 확인하는 것이 주된 목표"라고 말했다.

이명상 기자  myoungsang.lee@gmail.com

<저작권자 © 세이프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명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포토뉴스
여백
여백
Safe 만평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강대로 44길 5, 2층 한국안전인증원  |  대표전화 : 02-6291-0107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신승혜
등록번호 : 서울 아 03938  |  등록일 : 2015.10.15   |  발행인 : (사)한국안전인증원 김창영  |  편집인 : 김대수
Copyright © 2017 세이프타임즈.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