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안전 건설
서울시 청렴건설행정시스템, 세계 각국으로 전파올들어 우크라이나, 아프가니스탄, 튀니지에 이어 이달 태국에서도 서울시 찾아
문예진 기자 | 승인 2017.04.05 15:22
서울시가 3월 28일 해외 공무원(태국, 우간다, 필리핀, 인도네시아, 에티오피아, 나이지리아, 멕시코, 몽골, 러시아) 초청연수 워크숍을 개최했다.

서울시는 건설정보관리시스템, 건설알림이, 대금e바로 등 '청렴건설행정시스템(CCS)'을 배우기 위해 지난해 베트남, 우크라이나 올해 우크라이나(키예프시), 아프가니스탄, 튀니지에 이어 이달 태국에서도 서울을 찾았다고 5일 밝혔다.

시는 유엔개발계획(UNDP)과 함께 '청렴건설행정시스템' 구축을 희망하는 11개국 가운데 베트남 다낭시, 태국, 우크라이나, 우간다, 요르단 등 5개 개발도상국을 선정했다. 지난해 7월 베트남, 태국, 우크라이나 3개국을 직접 방문해 시스템 도입을 위해 협력했다.

청렴건설행정시스템은 2013년 유엔이 우수한 공공행정서비스와 정책에 수여하는 '유엔공공행정상(UNPSA)'의 공공서비스 부패ㆍ척결 방지 분야에서 수상하며 그 우수성을 세계적으로 인정받았다

올해 5월 콜롬비아, 멕시코, 브라질 등 중남미 국가와 서울시의 우수한 시스템인 '청렴건설행정시스템'을 공유해 서울시의 반부패 청렴건설행정을 전 세계에 전파할 계획이다.

고인석 도시기반시설본부장은 "서울시의 건설행정 공개를 많은 개발도상국들이 자국의 부패 척결을 위한 공공개혁의 도구로 활용하려 한다"며 "개발도상국 지원을 통해 서울시가 모범이 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문예진 기자  end4682@gmail.com

<저작권자 © 세이프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문예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여백
Safe 만평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중구 정동길 3 (정동, 경향신문사 빌딩)  |  대표전화 : 02-6291-0103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대수
등록번호 : 서울 아 03938  |  등록일 : 2015.10.15   |  발행인 : (사)한국안전인증원 김창영  |  편집인 : 김대수
Copyright © 2017 세이프타임즈.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