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소방, 추석연휴 119종합상황실 구급상황관리 강화
대전소방, 추석연휴 119종합상황실 구급상황관리 강화
  • 오선이 기자
  • 승인 2022.09.06 17:00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대전소방본부가 안전한 추석명절 보내기위한 구급상황관리 대비태세를 강화했다. ⓒ 오선이기자
▲ 대전소방본부가 안전한 추석명절을 위해 구급상황관리 대비태세를 강화했다. ⓒ 오선이 기자

대전소방본부는 추석 연휴기간인 오는 9일부터 12일까지 병·의원, 약국 휴진 등으로 시민들이 불편하지 않도록 구급상황 관리를 강화한다고 6일 밝혔다.

3년간 추석 연휴기간 중 일일 평균 신고건수는 1558건으로 평상시보다 1.5배 증가했다. 병·의원, 약국안내 등은 592건으로 평상시보다 3.8배 증가했다.

시는 코로나19 재확산 우려가 커짐에 따라 시민 불편 최소화를 위해 상황실에 전문상담원 6명을 추가 배치해 보강·운영하기로 했다.

대전소방본부 관계자는 "응급 상황 때 119에 전화하면 신속한 출동과 응급처치 등의 안내를 받을 수 있고 당직 의료기관 정보를 제공받을 수 있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