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투증권 사장, 접속장애 대고객 사과 … "끝까지 책임질 것"
한투증권 사장, 접속장애 대고객 사과 … "끝까지 책임질 것"
  • 김창영 기자
  • 승인 2022.08.09 16:08
  • 댓글 1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사진설명 ⓒ 세이프타임즈
▲ 한투증권이 발표한 시스템 장애 사과문. ⓒ 한투증권

한국투자증권이 금융 투자 거래 시스템의 접속 장애 문제에 대하 사과문을 발표했다.

정일문 사장은 9일 홈페이지에 게시한 대고객 사과문을 통해 "이번 전산 장애로 인해 많은 고객분께 불편을 드린 점 진심으로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고 밝혔다.

정 사장은 "8일 오후 4시쯤 당사 시스템 전원 공급의 문제로 회사 내부 시스템 접속이 중단되는 장애가 발생했다"며 "문제 해결을 위한 최대한의 노력에도 불구하고 복구가 지연돼 정규장 마감 이후 시간 외 주문과 해외 주식 거래 등의 업무가 중단됐다"고 설명했다.

이어 "9일 오전 7시 15분쯤 시스템은 모두 정상 복구가 됐지만 이미 상당 시간 거래 불가로 고객분들께 불편과 심려를 끼쳐드린 점에 대해 무거운 책임을 통감하며 모든 고객분께 다시 한번 정중히 사과드린다"고 말했다.

▲ 사진설명 ⓒ 세이프타임즈
▲ 정일문 한국투자증권 사장. ⓒ 한투증권

정 사장은 "이 시간 이후로 고객센터 및 홈페이지 등을 통해 겪으신 불편 사항을 접수해 주시면, 성실히 그리고 신속하게 조치하고 끝까지 책임질 것을 약속드린다"며 "다시는 이런 사태가 일어나지 않도록 미연에 방지하고, 이번 일을 계기로 당사의 모든 전산 환경을 점검하고 반드시 개선하도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전날 한국투자증권의 지하 3층 전산 기계실에서 합선이 발생하면서 전원 공급에 문제가 생겨 홈트레이딩시스템(HTS)과 모바일트레이딩시스템(MTS)에 대한 접속이 중단됐다.

같은 날 기록적인 폭우가 내리면서 6층 외부 정원을 통한 누수가 발생해 5층 등 사옥 일부가 침수됐지만 합선 사고와 상관관계는 밝혀지지 않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사고 2022-08-09 20:38:53
사고는 사고다 사고대비가 외 안되었 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