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국내 최초 '인간 감정 담은' AI 보이스 스튜디오 출시
KT, 국내 최초 '인간 감정 담은' AI 보이스 스튜디오 출시
  • 김미영 기자
  • 승인 2022.07.19 15:05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모델이 KT가 출시한 감정을 표현하는  AI 보이스 스튜디오 서비스를 사용하고 있다. ⓒ KT
▲ KT 관계자가 감정을 표현하는 AI 보이스 스튜디오 서비스를 사용하고 있다. ⓒ KT

KT는 인간의 감정을 담은 AI 음성합성 콘텐츠를 제작할 수 있는 'AI 보이스 스튜디오' 서비스를 출시했다고 19일 밝혔다.

서비스는 100개의 AI 목소리를 활용해 즐거움, 침착함, 중립, 슬픔, 화남의 5가지 감정으로 합성할 수 있는 'AI 보이스'와 이를 활용해 영상 등 오디오 합성 콘텐츠를 제작할 수 있는 '스튜디오'로 구성돼 있다.

KT AI 보이스 스튜디오는 국내 최초로 '감정 더빙' 기술이 탑재됐다. 이 기능을 활용하면 AI 보이스를 내가 낭독한 감정 그대로 더빙할 수 있어 더 생생한 AI 음성을 만들 수 있게 된다.

제공하는 모든 AI 목소리는 한국어, 영어, 중국어, 일본어 4개국어로 '다국어 합성'이 가능해 글로벌 시장을 노리는 제작자들에게도 유용하다.

KT는 매력적인 AI 보이스를 제공하기 위해 유명인들의 음성을 AI로 제공하는 '셀럽 AI 보이스'를 준비했다. 첫번째 셀럽 AI 보이스는 가수 윤도현이다.

AI 윤도현의 목소리는 오디오북을 제작할 수 있도록 윤도현의 낭독체와 대화체가 담겨있고 문맥에 따라 강약을 주며 오디오 작품을 만들 수 있도록 행복, 슬픔, 분노 등의 감정 표현도 제공한다.

셀럽 AI 보이스는 셀럽의 권리 보호를 위해 홈페이지의 문의하기 기능을 활용해 별도 정책에 따라 이용할 수 있다.

KT는 이러한 AI 보이스 스튜디오의 우수함을 체험할 수 있도록 독서 플랫폼 '밀리의서재'와 협업했다. AI 윤도현의 목소리로 인기 도서 '인간관계가 힘들어서 퇴사했습니다'를 오디오북으로 제작했다.

KT AI 보이스 스튜디오의 웹 버전은 월별 AI 보이스 제공량에 따라 △프리 △베이직 △프로 △프로맥스 등 4종의 요금제가 준비돼 있다.

윤도현 가수는 "KT AI 보이스 스튜디오에 첫 번째로 참여하게 돼 기쁘다"며 " 윤도현 AI 보이스로 생성한 작품의 수익금은 전액 환경단체와 저소득층 아동 지원단체에 기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최기준 KT AI/BigData사업본부장은 "AI 보이스 스튜디오는 KT만의 차별화된 AI 기술로 인간에 가까운 감정을 표현하는 등 AI 목소리의 가치를 향상시켰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