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충북테크노파크 'biz 플랫폼 지원사업' 최종선정
충북도-충북테크노파크 'biz 플랫폼 지원사업' 최종선정
  • 오선이 기자
  • 승인 2022.06.21 08:52
  • 댓글 1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충북도가 메타버스 시대를 연다.ⓒ 충북도
▲ 충북테크노파크가 중기벤처부 비즈플랫폼 구축 지원사업에 선정됐다. ⓒ 충북도

충북도와 충북테크노파크가 중소벤처기업부에서 추진하는 '지역주력 수출기업 Biz 플랫폼 구축 지원사업'에 최종 선정됐다.

20일 도에 따르면 지역 중기 해외진출과 수출확대를 위해 주력산업 맞춤형 수출기업 디지털 플랫폼을 지원해 최종 선정됐다. 사업비는 국비 43억5900만원 등 56억6600만원으로 비 R&D사업분야 대규모 사업으로 꼽힌다.

충북테크노파크는 충북 주력산업 글로벌 초연결 메타버스 기반 수출플랫폼 활성화를 목표로 디지털 무역 메타버스 플랫폼 구축 등 수출 성과확산 등의 역할을 수행한다.

글로벌 경제환경 변동성에 취약한 수출 중소기업들이 물적·인적 이동제한 등에 따른 수출마케팅 전반의 문제를 해결하고 글로벌 비즈니스 패러다임 변화에 대응한다.

기업들은 메타버스 플랫폼 활용교육을 시작으로 글로벌 사업화 컨설팅지원, 실감형 콘텐츠 제작지원 등 다양한 기업지원 프로그램으로 글로벌 사업화 단계부터 효율적이고 현장감 있는 메타버스 환경을 통해 수출판로를 확보할 것으로 기대된다.

노근호 충북테크노파크 원장은 "충북주력산업 수출기업과 해외바이어가 촘촘하게 초연결돼 역동적 경제활동이 가능한 비즈니스 플랫폼을 통해 충북의 가상융합경제 실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용만이 2022-06-21 11:25:54
막대한 예산이 드러가는 만큼 관리가 잘되어야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