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기장소방서, 소방서 원거리 마을 '보이는 소화기함' 설치
부산기장소방서, 소방서 원거리 마을 '보이는 소화기함' 설치
  • 김도수 기자
  • 승인 2022.05.18 09:07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마을 주민을 대상으로 화재예방 및 소화기 사용법 교육 등을 실시하며 마을별 화재대응능력을 키우는데 힘썼다. ⓒ 부산소방본부
▲ 부산 기장소방서가 마을 주민을 대상으로 마을별 화재대응 방법을 설명하고 있다. ⓒ 부산소방본부

부산 기장소방서는 장안읍 신리마을 등 소방서 원거리 마을 6개 마을을 선정해 '보이는 소화기함'을 설치하고 소화기 사용 교육을 실시했다고 17일 밝혔다.

관할이 넓고 소방서 원거리 마을·고지대·소방차 진입곤란 지역이 많아 화재발생 시 화재진압 골든타임 확보에 어려움이 많다. 누구나 사용이 가능한 '보이는 소화기함'을 소방서 원거리 6개 마을, 9곳에 설치했다.

하종봉 서장은 "화재초기 소화기 하나가 소방차 한 대의 몫을 한다"며 "추후 다른 마을에도 설치를 확대해 화재안전 사각지대를 줄이는데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