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형 삼성 TV '탄소 발자국' 인증 획득
2022년형 삼성 TV '탄소 발자국' 인증 획득
  • 배재범 기자
  • 승인 2022.04.27 14:47
  • 댓글 1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삼성전자 네오 QLED 8K 이 탄소 발자국·탄소저감인증을 획득했다. ⓒ 삼성전자
▲ 삼성전자 네오 QLED 8K 이 탄소 발자국·탄소저감인증을 획득했다. ⓒ 삼성전자

삼성전자는 네오 QLED 8K를 비롯한 2022년 TV 신제품 11개 모델이 영국 카본 트러스트가 수여하는 '탄소 발자국·탄소저감인증'을 획득했다고 27일 밝혔다.

카본 트러스트는 영국 정부가 기후 변화 대응과 탄소 감축을 목적으로 설립한 인증 기관이다. 특탄소저감인증은 기존 동급 모델 대비 탄소발생량을 줄였을 때 받을 수 있다.

삼성전자는 TV 자체 무게와 사용 전력 소비량을 줄여 네오 QLED, QLED·크리스탈 UHD·라이프스타일 TV 등 처음으로 신제품 전 라인업에 걸쳐 인증을 받았다.

삼성전자는 TV 기술 혁신과 지속가능한 친환경 제품을 선보이기 위해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TV 등 디스플레이 제품은 올해 전년 대비 30배 이상 많은 재활용 플라스틱을 적용할 계획이다.

2025년까지 모든 모바일·가전 제품을 만드는 과정에서도 재활용 소재를 사용할 예정이다.

용석우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부사장은 "삼성전자는 제품의 성능뿐 아니라 사람 중심의 기술 혁신과 환경 보호를 위해 꾸준히 노력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환경 보호를 위한 다양한 활동을 펼쳐 나가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TV 2022-04-27 16:02:25
지속가능한 저탄소TV가 나온다니 대단합니다